양귀비 속내를 살짝 훔쳐보았더니... (백선진 수녀)

홈지기2021.05.16 11:54조회 수 142추천 수 2댓글 1

  • 1
    • 글자 크기

붉디 붉은

양귀비 속내를 

살짝 훔쳐보았더니,

글쎄

그 안에 꽃술 십자가가 숨어 있네요

.........!

어쩌면 

우리 삶도

화려하고 아름답게 보이지만, 

 

저마다 

양귀비의 꽃술같은 

십자가를

품고 살아가는 것은 아닐까요? 

 

                                                               양귀비 3.jpg

 

  • 1
    • 글자 크기
성모님께 드리는 글 - 백선진 수녀 (by 홈지기) 부활 제5주일(생명 주일) - 이영수 신부님 (by 홈지기)

댓글 달기

댓글 1
이전 1 2 3 4 5 6 7 8 9 10... 39다음
첨부 (1)
양귀비 3.jpg
102.9KB / Download 2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