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어진 길을 따라...

홈지기2020.03.08 11:04조회 수 39댓글 0

  • 1
    • 글자 크기

모든 눈물이 없어지고 슬픔과 한숨이 더 이상 들리지 않는

주님의 집에 도달할 때까지,

나는 나에게 주어진 길을 따라

그 모든 굽은 길과 피로를 딛고 달려가야 합니다.

그때까지 용기를 냅시다.

 

마더씨튼

  • 1
    • 글자 크기
고목명목 - 신용복 님 (by 홈지기) 겸손, 유순함 - 윤주현 베네딕도 신부님(가르멜 수도회) (by 홈지기)

댓글 달기

이전 1 2 3 4 5 6 7 8 9 10... 37다음
첨부 (1)
IMG_0840.JPG
177.6KB / Download 3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