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이 있는 곳

홈지기2013.07.13 15:02조회 수 2952추천 수 1댓글 2

  • 1
    • 글자 크기

행복이 있는 곳


`행복은 찾는 자만이 누릴 수 있도록 은밀한 곳에 두라` 는

하느님의 명령을 받은 천사들이 「긴급회의」를 가졌습니다.

천사들은 각자의 의견을 내 놓았습니다.

바다 깊은 곳에 감추어 두자는 주장,

깊은 산속에 두자는 주장, 달나라에 두자는 주장 등등

많은 기발한 의견이 나왔습니다.

그러나 교활하고 야망 있는 인간들이

그 정도는 쉽게 찾을 것이라는 의견이 나와 모두 무산되었습니다.

그때 한 천사가 말했습니다.

"인간들의 마음속에 두면 어떻겠습니까?

인간들은 욕심 때문에 자기 마음을 잘 볼 수 없으니까요"

이 안은 만장일치로 통과되었고

이때부터 행복은 마음 깊은 곳에 있게 되었습니다.

행복을 멀리서 찾지 마세요.

욕심의 커튼을 들추면 바로 그 속에 행복이 숨겨져 있으니까요.

  • 1
    • 글자 크기
하느님을 향하는 마음 (by rita) 삶이란... (by 홈지기)

댓글 달기

댓글 2
  • 2019.10.10 06:18 댓글추천 0
    홈지기님 부탁드립니다. 이 글을 제가 출처를 분명히 밝히고 인용하고 싶은데 허락하여 주시기바랍니다
    저는 수원교구 연성성당 안토니오 임승만 입니다
  • 김삿갓님께
    홈지기글쓴이
    2019.10.10 19:24 댓글추천 0
    안녕하세요. 안토니오님! 어떻게 하죠? 저도 출처를 잘 모르겠습니다. 아마 당시 홈페이지 담당 수녀님이 책을 읽고 올리셨거나 인터넷에 올라온 글을 올렸을 것 같아요. 지금 이곳에 없어서 확인이 어렵습니다. 죄송합니다. 방문해주셔서 고맙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9 하느님을 향하는 마음2 rita 2018.04.04 86
행복이 있는 곳2 홈지기 2013.07.13 2952
557 삶이란...1 홈지기 2013.07.11 3134
556 성주간 월요일 이영수 신부님 강론1 홈지기 2014.04.14 2842
555 광주대교구장 김희중 대주교님 서한 - 새로운 눈과 새로운 정신으로 씨튼파랑새 2020.09.15 15
554 9월6일(주일)-피조물 보호를 위한 미사 - 한재호 신부님 씨튼파랑새 2020.09.06 38
553 8월30일(연중 제22주일)- 시련을 겪는 자가 보여주는 믿음, 이영수 신부님 씨튼파랑새 2020.08.30 38
552 절박한 엄마의 부르짖음 - 김우선 데니스 신부님 씨튼파랑새 2020.08.07 93
551 내게 뛰어 들라 : 베드로가 물 위를 걷다 - 김우선 데니스 신부님(예수회) 씨튼파랑새 2020.08.07 62
550 7월 25일(성 야고보 사도 축일) 질그릇에 담긴 보물 - 마카리오 신부님 씨튼파랑새 2020.07.25 63
549 7월 12일(연중 15주일 미사) - 이영수 신부님 씨튼파랑새 2020.07.12 80
548 나를 위한 시간 - 토마스 아퀴나스 수녀님 씨튼파랑새 2020.08.17 59
547 내적인 아름다움 - 토마스 아퀴나스 수녀님 홈지기 2020.07.01 99
546 한국 뿌리내림 60주년 기념식수, 감사인사 - 관구장 김영선 수녀님 홈지기 2020.06.26 136
545 들길 - 하이데거 홈지기 2020.06.12 114
이전 1 2 3 4 5 6 7 8 9 10... 38다음
첨부 (1)
꾸미기_1_1-ehrdlfrkanql%25283647%2529[1].jpg
80.1KB / Download 85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