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에서 만나는 수도원 풍경

물을 먹고 자라는 꽃!

홈지기2020.05.30 15:54조회 수 121댓글 0

  • 1
    • 글자 크기

날이 좋아도,

날이 좋지 않아도,

풀이 맘껏 자라는 부용산 자락에 

아름다운 꽃도 가지런히 피어납니다. 

 

오늘은 마른 땅에 물 주고 활~짝 웃습니다.

1f337.png

186cc6ad22ea812b8b3bd5899944369a.jpg

  • 1
    • 글자 크기
성령강림대축일을 맞아~ (by 홈지기) 2020 성모의 밤~ (by 홈지기)

댓글 달기

+ 세상을 위한 사랑의 여성 사랑하는 수녀님들과 여러분께 에콰도르 소식을 전합니다. 아직 어려운 시기에 ...
나팔꽃
2020.06.19 조회 118
비오기 전, 수녀님들이 완전무장하고 밭에 나가 감자를 캐고 고추대도 세웠습니다. "땅아, 고맙다." "감자야...
홈지기
2020.06.18 조회 124
6월17일(수) 북구청에서 실시하는 사랑의 밥차를 다녀왔습니다. 월 1회, 주먹밥을 만들어서 공원에 계신 어...
홈지기
2020.06.18 조회 126
5월30일(토) 성령강림대축일 제1저녁기도 중에 전례무와 함께 성령뽑기가 본원 성당에서 있었습니다. 코로나...
홈지기
2020.05.31 조회 148
날이 좋아도, 날이 좋지 않아도, 풀이 맘껏 자라는 부용산 자락에 아름다운 꽃도 가지런히 피어납니다. 오늘...
홈지기
2020.05.30 조회 121
5월22일(금) 본원에서 성모의 밤이 있었습니다. '치유와 회복'의 주제를 담은 이번 성모의 밤은 임주희 가타...
홈지기
2020.05.27 조회 161
5.18민주화운동 서울기념사업회와 공동 주최로, 개신교·천주교·불교·원불교·천도교가 참여했습니다. 낮 12시...
홈지기
2020.05.22 조회 85
이전 1 2 3 4 5 6 7 8 9 10... 43다음
첨부 (1)
186cc6ad22ea812b8b3bd5899944369a.jpg
339.8KB / Download 4
CLOSE